[애드쇼파르] 2021년4월21일 미얀마에서는 파란셔츠 캠페인을 진행하며 아웅산수지, 윈민대통령을 포함한 구금자들의 즉각적인 석방을 촉구하였다.

미얀마 네티즌들은 파란색 상의를 입고 손바닥에 파란색 필기구로 구금자들의 이름을 적어 사진을 올리고 있다.

파란셔츠 캠페인은 19년 징역을 살고 2008년 석방된 정치범 Win Tin의 추모7주년을 기념하며 시작이 되었으며 그는 석방이 되면서 모든 정치범 석방이 될때까지 죄수복 색상인 파란색 셔츠만 입을 것이라고 밝힌 것에 영감을 받아 캠페인이 시작되었다고 한다.

VIAAD Shofar
출처The Irrawaddy News
이전기사미얀마 옥광산 불법 채굴 증가
다음기사군부정권, 미얀마 언론위원회 전면개편 완료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