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주미얀마중국대사관 페이지, 2018년 12월 19일 주미얀마중국대사가 직접 남짐마을을 방문 시찰을 하였다]

[AD Shofar] Kachin (꺼친)주 경제개발부장관 Mr. Wai Lin은 꺼친주 Myitkyina타운십 Namjim(남짐) 경제개발구역 추진 안건이 주의회에 상정되었다고 밝혔다. 앞으로 개발 사업을 같이 진행할 중국업체 The Yunnan Tengchong Heng Yong Investment Company (YTHIC)와 합작투자 계약을 위한 협의도 진행할 예정이다.이에 지역 주민과 사회 단체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한다고 당부하였다.

협의 내용을 보면 YTHIC에서 타당성 조사와 환경영향평가 (EIA)를 진행하면서 비용은 양측에 분담하기로 하였다. 하지만 합작회사 진행이 모든 비용은 YTHIC에서 부담을 한다.부지는 50년 임대 조건이며 회사 설립후 90일이내 토지권 양도가 진행이 된다. YTHIC는 제3 투자자의 투자를 받을수 있는 모든 권한이 있으며 꺼친주정부는 프로젝트 시행 15년간 미찌나 인근에서 유사한 프로젝트를 진행하지 않는다는 조건도 들어가 있다. 하지만 꺼친주정부는 10년으로 제안을 하였다. 지분의 경우 YTHIC가 80%, 꺼친주정부 20%로 제안을 하였다고 한다. 아직까지 공식적인 발표는 없으나 이런 사안에 대한 협의가 진행이 될 예정이다.

2018년 5월 8일 꺼친주정부는 YTHIC와 남짐공단으로도 불리는 미찌나경제개발구역(MEDZ) 개발에 MOU를 체결한 바 있다. 체결 내용은 양측 협력하여 마스터플랜을 세우고 투자비용 산출, 규정, 지분, 절차에 따른 프레임을 마련한다는 내용이 들어가 있다.

MEDZ는 미찌나에서 25킬로미터 떨어진 지역 4,700에이커 부지에 2억7344만달러 투자로 약500개의 공장과 약5,000개의 건물 건설 계획도 가지고 있다.

중국, 전략적 요충지

이지역은 도로에 바위들이 많고 좁으며 중국 투자자들이 선호하는 국경지역도 아니지만 중국업체에서는 많은 관심을 가지고 투자를 하고 있다.하지만 중국은 인도를 연결하는 전략적으로 중요한 지역으로 생각하고 있다. 이 지역에 걸쳐있는 Ledo Road (레도 도로)는 2차 세계대전 당시 서방 동맹국들이 중국으로 보급품을 공급하여 일본군과 전쟁을 할 수 있게 한 중요한 도로로 알려져 있으며 인도 아삼의 Ledo와 중국 운남성 성도인 쿤밍을 연결하고 있다.

현재 꺼친주는 이미 수력발전, 광업, 농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중국 투자의 본거지이다. 

이전기사미얀마 DHL 신규 공동물류창고 가동
다음기사미얀마 샨주 투자 포럼 개최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