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conomic

[AD Shofar] 미얀마투자위원회 (MIC)  위원장 Mr. Thaung Tun은 싱가포르 투자유입이 올해 1분기 13억 달러에 달했다고 밝혔다. 또한 중국과 홍콩 외국인 직접 투자 (FDI)가 5억9,000만달러에 이르는 등 150%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고 하였다. 최근 투자 업종은 에너지와 운송업이 증가하였으며 제조업은 7억 달러로  같은 기간 대비 60%, 교통 및 통신업은 10억달러, 4배 증가했다고 한다. 다양한 업종의 투자로 고용창출의 기회를 만들 것으로 보고 있다. 

미얀마 외국인 직접 투자는 1988-89년부터 2018-19년 6월까지 49개국에서 808억달러 이상 투자하였다. 싱가포르 217억 달러로 1위, 중국 206억8000만달러, 태국113억9,000만달러, 홍콩 81억6,500만달러, 영국 45억2,500만달러를 기록하였다. 향후 20년간 2,200억 달러 이상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댓글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