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전자상거래 급증

[AD Shofar] 미얀마에서도 은행에서 돈을 인출하지 않아도 되는 편리함으로 전자상거래를 선호하고 있다. 금융 관련 회사들도 미얀마가 그러한 전자상거래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 미얀마 전자상거래는 최근 몇년간 성장하였고 향후 몇년간 상당한 변화와 발전이 있을 것이다. 미얀마 정부와 금융 기관에서도 전자결제 시스템을 채택함에 따라 현금을 사용한 지불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본다.

최근 전자상거래에 대한 설문 조사 대상자 중 41%가 현재 은행 계좌를 소유하고 있다고 답했다. 지난해 34%에 비해 7% 증가되었다. 또한 은행계좌가 없다고 답변한 대상자 중 70%는 올해 계좌 개설 계획이 있다고 답변했다.

선불카드나 신용카드와 같은 결제카드를 소유하는 데 있어 사용과 관심이 크게 증가하였다. 전년 설문조사 결과 조사대상자중 3%가 결제카드를 사용하거나 소지하고 있다고 답변한 반명 올해는 조사 대상자 중 26%가 사용하고 있다고 한다.

이전기사ILC 보고서, 미얀마 3개주 강제 노동 사례 발표
다음기사미얀마 A형 인플루엔자 양성 판정 35명중 9명 사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