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미얀마 투자회사행정국(DICA)에 따르면 2021-22년 회계연도 중국 기업 8개가 투자하였으며 9,340만달러가 기록하였다.

그동안 투자국 1위를 유지해오던 싱가포르를 제치고 중국이 1위가 되었다. 

이외에도 싱가포르, 인도, 한국, 프랑스, 홍콩(SAR), 중국(타이베이)에서 투자를 하고 있다.

투자 분야에서는17개 기업 중 11개가 제조업으로 가장 많으며 농업, 전력, 건설, 호텔관광업, 서비스 사업을 허가하였다.

2021년 10월부터 12월까지 외국인 투자 유지 24억 6천만달러를 달성했다고 한다.

VIAAD Shofar
출처The Global New Light of Myanmar
이전기사중국 정부, 음력 설이후 Kyel Gaung-Man Wane 국경무역 게이트 재개 예정
다음기사전 네피도 부시장, 온라인 공판 진행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