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미얀마 전역에서 폭발 사고들이 계속 일어나면서 몬주 수도 Mawlamyine (몰랸먀잉)에서도 검문검색이 강화되고 있다.

2021년4월26일 밤 Thanton 타운십에서 폭발 사고가 있었으며 폭탄으로 인한 폭발로 추정하고 있다.

폭발 사고 이후 미얀마 보안군은 매일 순찰을 하고 있으며 Zeygo 로터리, Myaing Tharyar Ward 인근에서 매일 오후8시까지 오토바이 및 차량에 대한 검문검색을 강화하고 있다고 한다.

양곤-몰랸먀잉 고속도로를 따라 Sittaung강 다리, Theinzayat 타운십, Bilin 타운십 입구 등에도 검문소가 설치되었다고 한다.

최근 이 지역을 이동한 주민의 말에 의하면 몰랸먀잉에서 양곤으로 이동하는 동안 몬주 Billin 톨게이트와 바고지역 입구에서 2차례 검문을 받았으며 버스에서 내려 신분증을 제시하고 가방 검사를 받았다고 한다.

 

VIAAD Shofar
출처Mon News Agency
이전기사미얀마 야간 인터넷 차단 해제
다음기사태국 코로나19 3차 파동에도 국경 무역 정상 운영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