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민족주의 단체, 7개월만에 대규모 집회

[AD Shofar] 2020년 2월 9일 양곤 바한타운십 인근에서 7개월만에 미얀마 민족주의 단체가 민족주의와 불교 지지하는 집회를 열었다. 이 집회에는 미얀마 과격 민족주의 단체인 MaBaTa(마바타) 회원과 Myanmar National Organization (MNO) 회원 2,000여명이 참여하여 민족주의, 불교, 국가주권에 대한 모욕 규탄 시위로 진행을 하였다.  이 집회에서 Ashin Mr Nyar Naw Ba Tha는 헌법 제59조 개헌을 하여 이슬람 종교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