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해외 노동자, 태국 복권 당첨

[사진: Bangkok Post, 복권 당첨금 수표를 받고 웃고 있는 Thiri Shwe Sin]

[뉴라이프] 태국에서 근무하는 미얀마 노동자 Thiri Shwe Sin은 2018년 2월 1일에 있었던 태국 복권 1등 당첨이 되어 태국 정부 복권 사무소에서 당첨금 5,958,060바트(약 240백만짯)를 수령하였다. 태국 Songkhla 캔 제조 공장에서 일하던 그녀는 9개월간 일하고 있었으며 근무하면서 3번째 복권을 구매하고 1등 당첨이 되었다고 한다. 앞으로 Thri Shwe Sin은 가족이 있는 양곤으로 다시 돌아올 계획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Facebook Comments
EyeVision

Post Author: AD Shofar

[애드쇼파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애드쇼파르는 미얀마에 대한 신속하고 바른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SNS 링크 공유를 제외한 각종 지면매체의 무단 전재를 금지하고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제휴문의: justin.jeon@adshofar.c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