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한인 청년 멘토링 간담회 개최

[AD Shofar] 2019년 6월 14일 오후2시부터 4시30분까지 코트라 양곤 무역관이 주최하는 미얀마 멘토링 간담회가 개최되었다. 이번 멘토링 행사는 양곤에서 유학 생활 중인 한인 청년들을 대상으로 양곤외국어대학교(YUFL), 부산외국대학교 학생들이 참여하였다. 최근 지속 증가세에 있는 미얀마 내 한인 유학생들이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현지 취업 정보와 경험자의 노하우를 공유하는 자리로 현재 양곤에서 취업 준비하고 있지만 정보나 노하우가 부족한 현지 한인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었다는 평이 많았다.

코트라 양곤무역관 이희상 관장은 앞으로 미얀마에 진출하는 한인업체들이 많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미래에 대한 준비를 해야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졸업전 진출 분야를 정하고 그에 맞는 업무 수행력을 키워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였다.

미얀마 EPS센터 박운영 센터장은 젊은이 K-Move 해외 진출 지원 제도에 대한 설명과 유의 사항에 대한 설명이 있었다. 특히 해외 취업 정착 지원금 혜택을 받기 위해선 반드시 취업전에 신청을 하여 구직 활동을 하여 취업이 되어야 한다고 설명했다. 한국 정부에서 지원하는 이 사업은 해외 취업 알선, 취업 연수, 해외 취업 정착 지원금 등을 통해 한인 청년들이 해외로 진출할 수 있도록 하고 있으며 2018년 구인 인원 9,993명중 알선 취업자가 3,291명의 성과가 있었다고 한다.

NIIED êµ­ë¦½êµ­ì œêµ�육ì›�, 한국산업ì�¸ë ¥ê³µë‹¨, KOICA, 산업통ìƒ�ìž�ì›�부, ê³ ìš©ë…¸ë�™ë¶€, 외êµ�부, Kotra, 창업진í�¥ì›�, êµ�육부

첫번째 멘토링 강의로 CJ미얀마 장용성 부장(미얀마 이주 21년차)은 멘토링을 시작되었다. 미얀마 진출 배경부터 판란만장했던 미얀마의 역사를 실감나게 설명하였다. 오랜 기간을 미얀마에서 생활을 하면서 중요한 부분은 현지인에 대한 존중이며 미얀마어를 잘하는 것이 특화되는 것이 아니라 미얀마의 문화를 잘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설명하였다. 마지막으로 미얀마에서 힘든 부분이 많지만 잘 견뎌내면 많은 가능성이 있을 것이라고 격려하였다.

두번째 멘토링 강의는 CJ대한통운 미얀마 김장한 대리(미얀마 이주 14년차)는 젊은 시절 개방되지 않은 미얀마로 진출하여 미얀마 언어를 배우는 과정과 CJ 공채 시험 합격까지 과정들을 상세하게 설명을 해주면서 취업준비생들에게 현실적인 고민에 대한 조언을 하였다. 한국 대기업 공채 지원을 할 때 자기소개서 글자수를 반드시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였다.

세번째 멘토링 강의는 코트라 양곤무역관에 2018년 입사한 조용범 사원(미얀마 이주 7년차)이 현재 양곤 무역관에서 취업 알선 담당을 하면서 겪어온 취업 준비생들의 실수들을 공유하며 취업 관문 첫 단계로 가장 중요하다고 볼 수 있는 이력서와 자기소개서의 작성법과 중요성에 대해서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Facebook Comments

Post Author: AD Shofar

[애드쇼파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애드쇼파르는 미얀마에 대한 신속하고 바른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SNS 링크 공유를 제외한 각종 지면매체의 무단 전재를 금지하고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제휴문의: justin.jeon@adshofar.c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