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2019연도 3,000여명의 숙련공 배출 계획

Students of the Government Technical High School (GTHS) in Naypyitaw, Myanmar during a technical training exercise. Myanmar’s government has recently stepped up efforts to bolster the education sector, including the TVET subsector as they recognize that skills development will be critical in promoting inclusive growth and poverty reduction, and meeting labor market needs.

[뉴라이프] 미얀마 노동 이민국 산하 기술 개발부는 2018-2019 회계연도에 30여개 업종에 대한 숙련공 3,000여명이 배출될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재 5,000여명이 지원을 하여 그중 3,800명이 3,400명은 새로운 기술을 훈련받고 있다고 한다. 2014년부터 2018년 1월까지 총 4,300명의 숙련공이 배출되었다고 한다. 앞으로 미얀마 국가 기술 자격 관리청(National Skil Standards Authority, NSSA)은 근무지에 바로 투입할 수 있는 숙련공 양성에 집중할 것이라고 한다.

Facebook Comments
소닉스타 여행사

Post Author: AD Shofar

[애드쇼파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애드쇼파르는 미얀마에 대한 신속하고 바른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SNS 링크 공유를 제외한 각종 지면매체의 무단 전재를 금지하고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제휴문의: justin.jeon@adshofar.cf